난 요즘 진심으로 김현회가 걱정된다. 어디 길거리나 음식점

일부 축구해설가 기자 새퀴들 전부 축구선수랑 형 동생 하며 친하네 연락자주하네 인맥자랑 하기 바쁜데 현회는 한결 같음 "틀린건 무조건 깐다" 분명한건 현장취재에 어려움이 불보듯 뻔해질텐데 저러는거 보면 내일 축구기자,칼럼 관두고 다른일 할거 처럼 느껴짐 안티들도 있겠지만 난 이새퀴 잘됐으면 좋겠다


요즘 김현회 신난거 보인다


정말 명문입니다..김현회 기자님의 발럼을 읽다보면 속이 다 시원해지는 느낌이랄까요?? "월드컵은 경험하러 나가는 무대가 아니라 자신의 실력을 증명하러 나가는 무대다!!" 이 말을 축협만 모르고 있는듯 합니다.


축구협회 조사는 검찰에서 할수 있나요? 감사원에서 할수 있나요?? 좀.. 비리 수사좀 받았으면 좋겠음... 근데.. 협회 협회장 파워가 너무 세서.. 불가능 할듯...


엿덜질때 좀..심하다 생각되던데...요즘 다시보니 엿이아니라 계란을 던졌어야 했어


홍명보가 마치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는 사람인가? 무슨 홍비어천가는 뭔가~ 월드컵전에 대표팀 흔들기 하지말아야한다고, 대표팀에 힘들 실어줘야한다고, 자기가 칼럼을 썼으면서, 비판없는 언론을 탓하나~ 그리고 의리축구 엔트으리하면서 언론에서 깐건 아무것도 아닌가? 자기는 마치 이렇게 될 줄 알았다는 식으로 기고만장해서 글 쓰는게 꼴 사납다. 전략 없는 홍명보도 갑갑하지만, 손바닥 뒤집듯 왔다갔다하는 김현회도 꼴불견이다.